한국여성상담센터

  • 센터소개
  • |
  • 상담및교육프로그램
  • |
  • 피해자상담
  • |
  • 가해자상담
  • |
  • 부부상담
  • |
  • 전화사이버상담
  • |
  • 열린마당

부부 상담

부부 상담의
이해

부부상담의 필요성

1998년 제정된 가정폭력 방지법으로 피해자에게 폭력을 가하는 가해자를 법에 호소함으로써 피해자는 법적인 보호를, 가해자는 법적 처벌을 받게 되었다. 이 때 일반적으로 가해자는 상담처분을 받게 된다.
그러나 가해자는 자신이 왜 변화해야 하는지 인정하지 않고, 자신에게 잘못이 없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치료에 대한 완강한 거부와 반항, 자신을 고소한 아내에 대한 심한 분노를 가지게 된다.
따라서 피해자인 아내는 남편을 신고했기 때문에 자신에게 복수할 것이라는 두려움을 가진다. 이러한 상황에서 우리나라에서는 아직까지 피해자인 아내와 가해자인 남편에 대해서 각각 따로 접근할 뿐만아니라 쌍방이 가지고 있는 부정적인 감정과 부부간의 의사소통에 대해서는 전문적으로 다루지 못하기 때문에 가정폭력의 고리는 끊어지지 못한 채 계속 유지되고 있다.
이들 부부의 문제로는 남편의 가부장적 사고, 부부간의 평등한 의사소통 의식 부재, 분노조절의 기술미비로 인한 갈등이 크다 하겠다.

건강한 부부관계를 회복하기 위해서는 부부상담, 즉 폭력의 심각성과 그로 인한 상대방 배우자의 상처에 대한 이해, 충동적 분노조절의 훈련, 남편과 부인의 의사소통 기술로서의 부부대화법의 훈련 등으로 상대방을 존중하면서 자신의 의견을 주장하는 기술이 필요하다.

프로그램의 이론적 배경

본 센터의 부부상담은 여성주의 관점을 바탕으로 한 인지행동적 치료모델과 집단원의 심리내적인 과정을 접목한 통합적 접근을 한다.
본 센터에서 실시하는 부부상담의 모델은 구체적인 사고 변화나 행동변화를 위해서는 인지행동적 치료모델을 도입하여 학습된 폭력과 비합리적 사고로 인해 생기는 감정들 즉 분노, 불안, 열등감,우울 등의 감정을 다루어 인지적 재구조화를 도와주도록 하고, 역할 실습, 분노조절, 스트레스관리, Miller의 부부대화훈련에 의한 말하기 훈련, 듣기훈련(경청, 공감) 등을 통하여 의사소통의 기능을 강화하도록 기획되었다.
가해자의 가부장적 의식뿐 아니라 성장과정에서 습득된 낮은 자존감, 분노, 불안, 우울 부정적 감정들이 배우자와의 상호의사소통을 방해하기 때문에 이러한 왜곡된 사고를 교정하는 것이 올바른 이성적 판단을 할 수 있도록 도와주게 된다. 또한 이러한 폭력가정은 일반적으로 가족간의 의사소통의 매개체로서 대화라는 것이 존재하지 않는 경우가 많다.
따라서 이들 부부에게는 말하기, 듣기, 자기주장하기 등의 부부대화기술훈련이 필요하다. 폭력 남편과 아내가 처한 심리내적인 역동에도 초점을 맞추어 심리치료적 접근을 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 내용이 편성되었다. 남편은 어린 시절 자신이 상처받았고 그러한 상처를 결혼이라는 관계를 통해서 보상받고자 하고, 아내 역시 자신의 원가족 문제를 남편에게 투사하기 때문에, 대상을 있는 그대로 보는 것이 아니라 자신의 미해결 과제를 투사시켜 보게 된다.

따라서 부부상담은 부부의 투사 체계들을 와해시켜 배우자가 상대방을 본 모습 그대로 인정하도록 도와준다.